|

작성자 바오밥
작성일 2020-03-20 (금) 14:16
첨부#1 kakaotalk_20200320_105019371_01.jpg (249KB) (Down:0)
첨부#2 kakaotalk_20200320_105019371_02.jpg (188KB) (Down:0)
ㆍ조회: 23   
봄 찾으러..


마음 한 구석이 휑하다.
코로나19로 인해 많은것이 변하고 묶여버린 상황.
뜨락에 오시는 님들도 모두 예방수칙 잘 지키고 계시려나...


여기저기 가입이 되어 있는 밴드 등등에서 봄이라고 꽃사진을 찍어서 보여주니
마음이 더 급해졌다.  - 봄을 직접 만나러 가야겠다... -


태고사 수락계곡 방향...
낙엽만 수북하고 꽃들은 보이지 않는다.
몇 년전 이곳에서 얼레지를 만났고, 괭이눈을 만났고, 현호색을 만나서 즐겁게
놀았는데..


그 땐 4월이였어~ 라고 하는 말에
'아,, 4월....' 기다려야겠구나 하며 걸어가는 길..
노란제비꽃이 보이고, 현호색이 보여 반가운 인사를 나누고 4월을 기약하고..

???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21
흰민들레 바오밥 2020-04-02 7
620
봄 찾으러.. 바오밥 2020-03-20 23
619
앉은부채 … 왈: 1 마타리 2020-02-22 33
618
길마가지나무 마타리 2020-02-22 23
617
개복수초 … 왈: 2 마타리 2020-02-19 28
616
겨울 눈 … 왈: 2,  토: 2 雪中梅 2020-01-28 236
615
겨울눈 마타리 2020-01-23 48
12345678910,,,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