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작성자 우리꽃뜨락
작성일 2020-06-09 (화) 08:35
첨부#1 kakaotalk_20200609_082208036.jpg (92KB) (Down:4)
ㆍ조회: 13   
노루발풀

"중국의 피리"에서

1.現世의 *에 관한 飮酒歌(음주가)

이 태 백

이미 술이 황금의 잔에 부어졌지만,
마시기전에 먼저 내가 그대에게 노래를 부르겠노라!
근심의 노래가 영혼 속에서 폭소하면서 울려 퍼지리.
근심이 가까이오면 영혼의 정원은 황폐해지고
환희와 노래들은 시들고, 사라진다.
인생과 죽음은 음울하여라.

이 집의 주인이여!
그대의 지하실이 황금빛 술로 가득 차 있도다!
여기, 이류들 나는 내것이라 부르리!
류트를 연주하며 술잔을 비우리
이것들은 서로가 잘 어울리는 도다
지상의 모든 부(富)보다 더 가치 있도다!
인생과 죽음은 음울하여라.

하늘은 영원히 푸르고, 땅은
오랫동안 인고하며 봄에는 꽃을 피우리.
그러나 그대, 인간이여 도대체 얼마나 살 것인가?
그대는 이 지구상의 썩어져 갈 가치없는 것들 모두를
100년도 향유할 수 없나니!

저 아래를 보라! 무덤들은 비추는 달빛속에
산발한 유령같은 형상이 웅크리고 앉아 있도다.
그것은 원숭이로다! 들어보라, 그의 울음소리가
인생의 달콤한 향기속으로 날카롭게 파고드는것을.

이제 술을 들어라! 이제 때가 왔도다. 친구들이여!
황금의 술잔을 깨끗하게 비우라!
인생과 죽음은 음울하여라!


-----
지난 밤, 과제랍시고 뒤적거리다가 발견한 시... 참 조타~!!
???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31
설악초 우리꽃뜨락 2020-06-23 9
630
노루발풀 우리꽃뜨락 2020-06-09 13
629
원예종 큰꽃으아리 우리꽃뜨락 2020-06-03 12
628
금계국 우리꽃뜨락 2020-05-27 13
627
메꽃 - 복습할까요 - 우리꽃뜨락 2020-05-26 14
626
노루발풀 그리고.. 바오밥 2020-05-24 22
625
사과꽃 바오밥 2020-05-13 21
12345678910,,,91